본문

본문 내용

총 11574건의 게시물이 있습니다.

구단소식 안내 표로 첫 번째 열은 구분, 두 번째 열은 썸네일, 세 번째 열은 내용, 네 번째 열은 등록일/언론사로 구성됩니다.
구분 내용 등록일/언론사
11514
삼성화재 박철우의 에너지, ‘파이팅’ 팀을 승리로 이끈 박철우가 중요하게 여기는 것은 ‘파이팅’이었다. 15일 삼성화재는OK저축은행을 상대로5라운드 마지막 경기를 치렀다.삼일 뒤인18일에 OK저축은행과 다시 맞붙기 때문에 더욱 중요한 경기였다. 2017.02.16
더스파이크
11513
삼성화재, 이대로 봄 배구와 이별하나 올해13시즌 째를 맞이하고 있는V-리그.그중에서도 삼성화재는 무려8번의 왕좌를 차지했을 만큼 오랜 시간 최고의 명가로 군림해왔다. 2005년 프로 출범 이후 언제나 봄 배구 한 자리는 삼성화재의 것이었다. 2017.02.15
더스파이크
11512
남자부 선두 대한항공, 우승 위한 ‘매직넘버’ 향방은? V-리그 남자부 1위를 달리고 있는 대한항공. 2010~2011시즌 이후 여섯 시즌 만에 정규리그 우승을 겨냥하고 있다. 이를 위한 ‘매직넘버(1위 팀이 우승하는 데 필요한 승수. 배구는 승점으로 계산)’의 운명은 어떻게 될까. 2017.02.14
더스파이크
11511
적극적인 ‘이적생’ 대니, 기대해도 되니? 현대캐피탈이 ‘새로운 동력’ 크로아티아의 다니엘 갈리치(등록명:대니) 영입으로 도약에 나섰다. 대니는 지난 9일 2016-17 V-리그 5라운드 대한항공전에서 첫 선을 보였다. 팀은 1-3으로 패했지만 준수한 활약을 보였다. 2017.02.14
STN스포츠
11510
불붙은 선두 경쟁, 흥국생명-IBK의 얄궂은 운명 흥국생명과 IBK기업은행의 희비가 엇갈렸다. 선두 경쟁에 불이 붙었다. 선두 흥국생명을 만난 2위 IBK기업은행이 웃었다. IBK기업은행은 지난 9일 흥국생명과의 V-리그 5라운드 맞대결에서 3-0 완승을 거뒀다. 2017.02.14
STN스포츠
11509
매 시즌 반복되는 패턴, KB손보 ‘고춧가루 부대’ 될까 프로배구 KB손해보험은 매 시즌 같은 패턴이 반복되고 있다. 시즌 전 부푼 기대감이 중반부터 사라진 뒤 막판 '고춧가루 부대'로 변신하는 모습이다. 2017.02.13
스포츠조선
11508
KB손해보험 이강원, “팀 미래 위해 군 입대 늦춘다” V리그 남자부 KB손해보험은 아직 봄배구를 포기하지 않았다. 확률적 희박함을 모르지 않을 것이다. 그럼에도 KB손해보험이 지금 보여주고 있는 것은 갈수록 좋은 팀이 될 것이라는 ‘과정’이고 ‘희망’이다. 2017.02.13
스포츠동아
11507
도로공사, 풀세트 접전 끝 GS칼텍스 제압 한국도로공사가 12일 김천실내체육관에서 열린 NH농협 2016~2017 V-리그 GS칼텍스와의 경기에서 세트스코어 3-2(18-25, 25-14, 25-23, 14-25, 15-13)로 승리했다. 2017.02.13
더스파이크
11506
‘고예림 16점’ 도로공사, GS칼텍스전 풀세트 끝 승리 자존심 대결에서 도로공사가 웃었다. 도로공사는 12일 김천체육관에서 열린 ‘NH농협 2016~2017 V리그’ 5라운드 경기에서 GS칼텍스를 풀세트 접전 끝에 3-2(18-25 25-14 25-23 14-25 15-13)로 눌렀다. 2017.02.13
스포츠동아
11505
넝쿨째 굴러온 ‘복덩이’ IBK기업은행 이고은 이고은은 2013~2014시즌 1라운드 3순위로 한국도로공사에 지명됐다. 원포인트 서버나 백업 요원으로 꾸준히 얼굴을 비추던 이고은은 2015~2016시즌을 마치고 IBK기업은행으로 이적했다. 2017.02.10
더스파이크

빠른 이동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