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본문 내용

총 12377건의 게시물이 있습니다.

구단소식 안내 표로 첫 번째 열은 구분, 두 번째 열은 썸네일, 세 번째 열은 내용, 네 번째 열은 등록일/언론사로 구성됩니다.
구분 내용 등록일/언론사
12347
“은진이 추천할게요” 인정받는 女배구 8번째 멤버 박은진 1999년생 고교생 박은진(선명여고)이 성인 여자배구대표팀에서 인정받고 있다. 차해원 감독이 지휘하는 대표팀은 13일 오전 인천공항을 통해 2018 국제배구연맹 발리볼네이션스리그(VNL) 1주차 3연전이 열리는 중국으로 향했다. 2018.05.14
STN스포츠
12346
김연경, 중국이 ‘딱’인데… 걸림돌은 한국 여자 배구 대들보 김연경(30)의 새 둥지에 시선이 쏠리고 있다. 이는 한국 배구에도 중요한 사안이다. 현실적으로 중국이 최적화된 리그지만, 환경적으로 걸림돌이 있다. 어떤 선택을 내릴까. 2018.05.14
스포츠월드
12345
김연경과 황금 세대 중국 원정길…2승 1패 가능할까 여자 배구 대표 팀이 올해 첫 국제 대회 출전을 위해 중국으로 출국했다. 한국 여자 배구 대표 팀은 13일 인천국제공항을 거처 중국 닝보로 떠났다. 2018.05.14
스포티비뉴스
12344
김연경 등 여자배구대표팀, VNL 1주차 격전지 중국으로 출국 차해원 감독이 이끄는 한국 여자배구대표팀이 2018년 첫 국제대회인 국제배구연맹(FIVB) 발리볼네이션스리그(VNL) 1주차 경기를 치르고자 중국으로 떠났다. 2018.05.14
연합뉴스
12343
상위권은 아는 얼굴, 하위권은 변화…외인 재편 완료 지난 11일 V리그 남자부 트라이아웃(외국인 선수 공개선발)이 이탈리아 몬차에서 끝났다. 지난 시즌 뛰던 외인 중 총 4명이 한국에 잔류한다. 상위권 팀들은 아는 얼굴을 선택했다. 반등이 필요한 하위권에서는 새 얼굴로 반전을 노린다. 2018.05.14
스포츠서울
12342
트라이아웃까지 마친 남자부, 일단 ‘빅3’는 웃는다 11일(한국시각) 이탈리아 몬차에서 열린 2018~2019시즌 남자부 외국인선수 드래프트. 모든 시선은 추첨기에서 떨어진 구슬로 향했다. 한 시즌 농사를 결정할 수 있는 운명의 순간이었다. 외인의 비중은 설명이 필요없다. 2018.05.14
스포츠조선
12341
프로스포츠 최고연봉 총정리, 배구는 어디까지 왔나 프로배구 V리그 최고 연봉자는 남자 한선수(대한항공·5억원), 여자 양효진(현대건설·3억5000만원)이다. 전광인 등, 대어급 프리에이전트(FA)가 시장에 나오면서 큰 폭의 연봉 인상이 이뤄지겠지만, 타 종목과 비교하면 여전히 거액으로 보기 어려운 게 현실이다. 2018.05.11
스포츠동아
12340
‘이젠 국제대회다!’…발리볼네이션스리그 15일 개막 한여름을 뜨겁게 달굴 국제 배구대회가 잇달아 열린다. 2018 국제배구연맹(FIVB) 발리볼네이션스리그(VNL) 여자대회가 '여름 배구'의 막을 올린다. 2018.05.11
연합뉴스
12339
한전 떠나기로 한 ‘최대어’ 전광인, 예상행선지는? 올해 처음으로 자유계약선수(FA) 신분이 된 전광인은 한국전력과의 결별을 발표했다. 대표팀에 합류 중인 전광인은 9일 진천선수촌에서 "김철수 감독과 구단 관계자들께 결정을 말씀드렸다"며 "더 좋은 환경에서 배구를 하고 싶다고 이야기했다. 2018.05.11
스포츠조선
12338
FA 등급제의 시대, 인생계약 누가 해낼까? 한국 프로스포츠에서 사상 처음으로 프리에이전트(FA) 등급제가 본격 시행되는 가운데 이적시장이 열렸다. 남녀부를 합쳐 33명의 FA 자격선수가 나왔다. 선수들은 직전 시즌 연봉에 따라 A·B·C로 FA 등급을 나누고, 보상 기준을 차등 적용받는다. 2018.05.11
스포츠동아

빠른 이동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