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본문 내용

총 12377건의 게시물이 있습니다.

구단소식 안내 표로 첫 번째 열은 구분, 두 번째 열은 썸네일, 세 번째 열은 내용, 네 번째 열은 등록일/언론사로 구성됩니다.
구분 내용 등록일/언론사
12287
소문 다 퍼졌는데 말입니다… 유명무실 FA 우선협상 제도 “소문 다 났어요. 모르는 사람이 없는데.” 유명무실한 자유계약(FA) 우선 협상 제도가 다시 한번 도마 위에 올랐다. 프로배구 V리그 FA 협상 교섭은 3차로 나눠 진행한다. 2018.04.25
스포츠월드
12286
아가메즈-헤일리 등 외인 트라이아웃 참가 선수 확정 2018 V-리그 외국인선수 트라이아웃이 5월에 개최된다. 한국배구연맹(KOVO)은 24일 2018 남녀 외국인선수 트라이아웃 개최 일정을 발표했다. 여자부 내달 3~5일, 남자부 8~10일 이탈리아 몬자에서 개최된다. 2018.04.25
OSEN
12285
‘전광판 비디오판독’ 보기 힘든 이유 KBO는 지난 3월 ‘2018시즌 시범경기부터 비디오판독 영상을 각 야구장 전광판을 통해 관중들이 함께 볼 수 있다’고 발표했다. 지난해 야구장에서는 비디오판독이 시작되면 관중들이 스마트폰을 꺼내 중계화면을 확인하는 모습을 볼 수 있었다. 2018.04.25
스포츠동아
12284
김연경, 선수촌 들어가기전에 몸 만들기 열일 중~ 배구선수 김연경이 헬스클럽에서 몸을 단련하는 근황을 전했다. 김연경은 21일 자신의 SNS에 "선수촌 들어가기 전에 몸 만들기"라는 문구와 함께 헬스클럽에서 훈련하는 사진을 게재했다. 2018.04.23
마이데일리
12283
흥국생명 김채연, 그가 그려나갈 미래 2017~2018시즌 가장 환하게 빛났던 샛별 김채연. 그가 앞으로의 포부를 전했다. 2016~2017시즌 정규리그 우승팀에서 단 한 시즌 만에 최하위로 곤두박질 친 흥국생명. 그러나 위안은 있었다. 2018.04.23
더스파이크
12282
석브라더스, 12년 만의 AG 금메달 부탁해 2017-2018 V리그 남자부 챔피언은 대한항공 점보스였다. 대한한공이 창단 첫 우승에는 아웃사이드히터(레프트) 곽승석(30)-정지석(23)의 공이 컸다. 공격과 수비 모두 뛰어난 올라운드 플레이어인 둘은 소속팀에 이어 국가대표에서도 손발을 맞춘다. 2018.04.23
중앙일보
12281
‘제2의 김연경’ 꿈꾸는 여자배구 대표팀, 일석삼조 노린다 이번에는 과연 다를까. 아니 달라야 한다. 한국 여자배구가 도쿄 올림픽에서 메달에 도전할 수 있느냐가 걸린 일이기 때문이다. 일단 차해원 여자배구 국가대표팀 감독은 확고한 방침을 밝혔다. 2018.04.19
오마이뉴스
12280
“파다르는 리틀 그로저”, 4연속 우승 노리는 中 상하이 V-리그에서 뛰었던 크리스티안 파다르(22, 헝가리)가 중국리그에서 성공적인 데뷔전을 펼쳤다. 최근 상하이 골든 에이지에 입단한 파다르는 지난 17일 중국 상하이 루완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7-18 중국남자배구 슈퍼리그 챔피언결정전 4차전에서 서브 2개를 포함해 21점으로 맹활약했다. 2018.04.19
STN스포츠
12279
‘우승 후보끼리 만났다’ 선명-원곡, 여고부 결승 진출 여고부 선명여고와 원곡고가 결승 진출을 확정했다. 선명여고와 원곡고는 이번 대회 단연 우승 후보로 꼽히며 기대를 모았다. 두 팀은 여러 팬들의 기대에 맞게 나란히 결승에 올라 뜨거운 한 판 승부를 펼친다. 2018.04.19
더스파이크
12278
대한항공 우승 후유증, ‘국보급 세터’ 한선수 ‘연봉 킹’ 유지할까 지난달 30일 대한항공은 사상 첫 V리그 우승의 기쁨을 만끽했다. 이후 선수단과 프런트 모두 환희에 젖어 있었다. 그러나 프런트는 마냥 웃을 수 없다. 본격적으로 자유계약(FA) 선수들과 협상 테이블을 차려야 할 시간이 왔기 때문이다. 2018.04.19
스포츠조선

빠른 이동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