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본문 내용







한국배구연맹이 10월 8일(월) 15시 청담동 리베라호텔 베르사이유홀에서 2018~2019 KOVO 남자 신인선수 드래프트를 실시한다.


 11개 대학교, 2개 고등학교, 1개 실업팀 총 42명의 선수들이 참가하는 이번 드래프트에는 2018 AVC컵 남자배구대회에 선발된 전진선(홍익대, C)과 한국민(인하대, R)과 같은 국가대표 출신 선수들이 참가한다. 뿐 만 아니라 종별 선수권, 전국체전 등 다양한 경력의 선수들이 V-리그의 문을 두드린다.


 드래프트 지명은 지난 시즌 최종순위를 기준, 하위 3팀은 확률추첨(7위 : OK저축은행 50%, 6위 : 우리카드 35%, 5위 : 한국전력 15%)을 통하여 1라운드 1, 2, 3순위 선발 순위를 정한다. 나머지 4팀은 지난 시즌 최종순위의 역순으로 4순위 KB손해보험, 5순위 삼성화재, 6순위 현대캐피탈, 7순위 대한항공 순으로 선발 순위를 정한다. 2라운드는 1라운드 선발 순위의 역순이며 3라운드는 다시 2라운드 선발 순위의 역순 방식으로 진행된다.


 지난 시즌까지 14번의 드래프트를 통해 총 292명의 신인선수들이 배출된 바 있으며 이번 드래프트를 통해서는 어떤 신인선수들이 다가올 도드람 2018~2019 V-리그에서 활약할지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한편 2018~2019 KOVO 남자 신인선수 드래프트는 네이버를 통해 인터넷 생중계 될 예정이다.





댓글입력양식

욕설, 상업적인 내용, 특정인이나 특정사안을 비방하는 내용 등은 예고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0/400

빠른 이동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