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본문 내용

14기 6차 이사회 및 임시총회 결과

(제도개선위원회 신설, 샐러리캡 인상)   


 

● 남,녀 국가대표 지원방안 확정
 이사회는 남,녀 국가대표의 국제경쟁력 강화 및 2020 도쿄 올림픽 동반 진출을 위해 국가대표팀 지원 방안을 확정하였다. 한국배구연맹은 연간 약 6억원을 대한민국배구협회에 지원하며 이는 국가대표 감독전임제, 유망 선수 추가 훈련비, 전력분석 및 의무 스탭 추가 등 남,녀 국가대표 운영 강화를 위해 집행된다.


● 2018 외국인선수 트라이아웃 및 드래프트 일정 확정
2018 남,녀 외국인선수 트라이아웃은 수준 높은 외국인선수의 참여와 참가선수 컨디션 조절을 위해 이탈이아 몬자에서 개최하며 여자부는 5월 3일(목)~5일(토), 남자부는 5월 8일(화)~10일(목)에 진행키로 확정하였다. 2018~2019시즌 외국인 선수 연봉은 남자부 30만불(세금별도), 여자부 15만불(세금포함)으로 금년시즌과 동일하다.


● 경기운영위원 추가 충원
경기운영위원 결원에 따라 하종화 前 현대캐피탈 감독을 경기감독관으로, 서순길 前 KOVO 유소년육성위원장을 사후판독위원으로 신규 선임하였다.  


● 제도개선위원회 신설
프로배구 및 리그 운영의 지속 발전을 위해 다양한 분야의 열린 의견을 청취하여 제도개선에 적용하는 제도개선위원회를 신설키로 하였다. 제도개선위원회는 배구인, 언론인, 법조인, 남녀구단 간사 사무국장, 사무총장 등 각 분야 전문가 10명 이내로 구성되며 실무위원회 또는 이사회에서 필요하다고 인정되는 안건에 대해 개선안을 검토 및 수립한다. 제도개선위원회의 논의를 거친 개선안은 이사회에 상정 하게 된다. 


남,녀부 샐러리캡 인상
이사회는 남,녀부 평균 샐러리캡 소진율이 약 90%를 초과하여 샐러리캡 인상이 필요하다고 공감하고 남녀부 모두 인상키로 하였다. 남자부는 향후 3년간 매년 1억원씩 인상키로 하고 18-19시즌 25억원, 19-20시즌 26억원, 20-21시즌 27억원으로 인상된다. 여자부는 현행 13억에서 1억원이 증가한 14억으로 인상하고 2년간(18-19시즌, 19-20시즌) 샐러리캡을 동결키로 하였다. 여자부의 경우 선수연봉의 최고액은 샐러리캡 총액의 25%를 초과할 수 없다는 단서조항을 추가하였다.



댓글입력양식

욕설, 상업적인 내용, 특정인이나 특정사안을 비방하는 내용 등은 예고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0/400

빠른 이동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