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 내리는 영역

happy new year

본문

본문 내용

준비에서 승패가 갈렸다

중하위권에 머물고 있는 전통의 삼성화재와 신흥 강호 OK저축은행.

낯선 순위표로 강호의 체면이 말이 아니다.

자존심 회복을 위해 싸움에서 꼭 이겨야 했다.







댓글입력양식

욕설, 상업적인 내용, 특정인이나 특정사안을 비방하는 내용 등은 예고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0/400

빠른 이동메뉴